소외계층 무료장례 지원

주요 뉴스

home > 협회활동 > 주요뉴스
주요소식 내용
제목 하이마트 상조가입 제동 걸리나 ? 조회수 : 246
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0-12-03 13:58:52 첨부파일
- 22만건의 상조가입 영업실태 이번 조취로 상조업계 영업제동 걸리나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공정거래위원회(위원장 조성욱, 이하 공정위)는 국내 최대 전자제품 전문점인 롯데하이마트㈜(이하 “하이마트”라 한다)의 대규모유통업법 위반행위에 대해 시정명령과 함께 과징금 10억 원을 부과하기로 결정하였다.

 

 

▲ 상조결합상품 판매.

 

 

 

하이마트는 2015. 1. ~ 2018. 6. 기간 중 31개 납품업자로부터 14,540명의 종업원을 파견 받아 약 5조 5천억 원 상당의 다른 납품업자의 전자제품까지 판매하도록 하였다.

 

 

또한, 자신과 제휴계약이 되어 있는 카드발급, 이동통신 ․ 상조서비스 가입 등 제휴상품 판매 업무에도 종사하게 하였고, 수시로 매장 청소, 주차 관리, 재고조사, 판촉물부착, 인사도우미 등 자신의 업무에까지 동원하였다.

 

 

한편, 하이마트는 2015. 1. ~ 2017. 6. 기간 중 80개 납품업자로부터 기본계약서에 포함되지 않은 약 183억 원의 판매장려금을 부당하게 수취하여 지점 회식비, 영업사원 시상금 등 자신의 판매관리비*로 사용하였다.

 

 

이 외에도 하이마트는 납품업자 파견종업원에게 자신과 제휴계약이 되어 있는 약 100건의 제휴카드 발급, 약 9만 9천 건의 이동통신서비스 가입, 약 22만 건의 상조서비스 가입 업무에도 종사시켰고, 심지어 자신의 매장 청소, 주차장 관리, 재고조사, 판촉물 부착, 인사도우미 등의 업무에도 수시로 동원하였다.

 

 

0
목록
윗글,아랫글 보기
이전글 [단독]죽음의 디지털화 가속될 것-디지털상조 플랫폼출시
다음글 장례비용으로 곳곳에서 마찰

협회활동

  • 주요뉴스
  • 공지사항
  • 협회소식지
  • 회원현황
  • 회원사현황
  • 후원하기
  • 장례지원신청
  • 오시는길